실시간뉴스
도봉구, ‘시세 50%’ 신혼부부 공공임대 첫 공급... 18일부터 접수
도봉구, ‘시세 50%’ 신혼부부 공공임대 첫 공급... 18일부터 접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1.15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도봉구(구청장 이동진)가 서울주택도시공사와 함께 처음으로 신혼부부 맞춤형 공동체주택(공공임대주택) 27세대를 공급한다.

전용면적은 47.53㎡~69㎡(방2~3개) 규모로 월 임대료는 시세의 50% 이내로 2년 마다 재계약을 통해 최장 10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

도봉구 신혼부부 맞춤형 공동체주택 커뮤니티 공간
도봉구 신혼부부 맞춤형 공동체주택 커뮤니티 공간

오는 18일부터 12월2일까지 방문 및 우편 접수 신청을 받아 2020년 2월21일 입주대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구는 시세보다 저렴한 공공임대주택 공급으로 (예비)신혼부부의 주거부담을 덜고 입주자 커뮤니티 공간을 통한 공동체 활동으로 이웃과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 주거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신혼부부 맞춤형 공동체주택(공공임대주택)은 도봉구민회관에서 약300m 거리 쌍문2동에 위치해 있다.

지상5층 3개동 27세대로 공동 커뮤니티 공간(69.05㎡, 가동에 위치)과, 23개의 주차면, 승강기 등이 마련되어 있다.

입주자들은 공동체 코디네이터의 지원을 받아 공동체 생활 및 주택관리 관련 준수사항 등을 합의하여 공동체주택 관리규약을 정하고 실천하게 된다.

신청자격은 모집공고일 기준(2019년 11월 18일) 서울시 거주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70%이하인 신혼부부(혼인 7년 이내) 및 예비 신혼부부(입주일 전까지 혼인신고를 하는 사람)이다.

접수는 도봉구청 주택과 공공임대주택팀 신혼부부주택 담당자 앞으로 신청서 및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도봉구청 홈페이지(알림/예산-고시/공고 ‘신혼부부’ 검색)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입주대상자 및 예비자 발표는 2020년 2월 21일 구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개별통보할 예정이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결혼 및 가족계획과 밀접한 주거비 부담을 줄여 행복한 결혼생활과 육아가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지역 특성과 입주 수요 등을 고려하여 청년, 청년 창업인, 문화예술인, 신혼부부 등 다양한 수요에 맞는 수요자 맞춤형 공공임대주택 공급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