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동구, 음식물 쓰레기 전년 대비 133톤 감소
강동구, 음식물 쓰레기 전년 대비 133톤 감소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1.29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 7월부터 4개월간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음식물 쓰레기 감량 경진대회’를 실시한 결과, 지난해 대비 133톤을 감량한 것으로 나타났다. 예산 절감 효과만 1238만원에 달한다.

경진대회는 납부필증 방식으로 쓰레기를 배출하는 60세대 이상 공동주택 61개 단지가 참여했고, 대회 기간 중 RFID(전자태그) 세대별 종량기를 설치한 12개 단지는 제외됐다.

강동구청사 전경
강동구청사 전경

구는 이들 단지를 세대수에 따라 4개 그룹으로 나눠 올해 배출량과 2018년 동일 기간 배출량을 비교해 감량률을 산정하고, 이 중 감량률이 큰 우수 단지 22곳을 최종 선정했다.

우수 단지에는 인센티브로 음식물 전용 수거용기와 납부필증 120ℓ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경진대회 기간 중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은 929톤으로, 지난해 1,062톤보다 12.5% 감량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대회가 음식물 쓰레기 감량 의식을 제고하는 좋은 계기가 된 것 같다”며 “감량 효과를 높이기 위해 공동주택 대상 RFID 종량기와 대형감량기 설치 지원에서 한발 더 나아가, 일반주택가에도 RFID 종량기를 시범 도입했다. 앞으로도 환경을 보호하고 주민들이 체감하는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