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하태경, "새보수당도 자유한국당 필리버스터 참여한다"
하태경, "새보수당도 자유한국당 필리버스터 참여한다"
  • 이설아 기자
  • 승인 2019.12.13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설아 기자] 13일 하태경 새로운보수당 창당준비위원장이 "새보수당은 필리버스터를 포함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패스트트랙 법안의 본회의 통과를 막겠다"며 자유한국당과 행동을 같이 하겠다는 뜻을 표명했다.

하 위원장은 입장문을 통해 "민주당이 밀실 야합 패스트트랙 법안을 끝내 강행하겠다고 한다. (이런 민주당의 행동은) 의회주의를 파괴하는 폭거"라며 "국회법에 규정돼 있는 교섭단체와의 협의를 무시하고 예산안을 깜깜이 날치기하더니 패스트트랙에 태워진 선거법과 공수처마저 일방 처리하겠다는 것"이라고 민주당을 비판했다.

12일 신당명을 발표하는 새로운보수당 신당창당준비위원회(사진=새로운보수당)
12일 신당명을 발표하는 새로운보수당 신당창당준비위원회(사진=새로운보수당)

그러면서 하 위원장은 "게임의 룰인 선거제도 개편을 어느 일방의 힘으로 밀어붙인다면 정치는 대혼란에 빠질 수밖에 없다"며 "선거법은 반드시 합의 처리돼야 한다"고 민주당이 한국당의 입장을 수용하라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공수처법과 검경수사권 조정도 불가하다"며 "지금은 검찰이 아닌 경찰의 정치개입이 문제"라고 지적한 하 위원장은 "(정치경찰들이 총선 출마하는) 이런 상황에서 대통령이 임명하는 공수처가 설치되고 경찰에게 기소권이 주어지면 공안정국이 되는 것은 불 보듯 뻔하다"고 목소리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osmomonkeystar 2019-12-13 17:30:57
일종의 취업청탁이고 불공정한 일감몰아주기인가?
원하는 것을 주면
너희들의 국가 단기계약 취업자가 늘 수 있도록 하여
세금을 더 받을 수 있도록 해보겠다는 것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