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2월부터 매월 첫째 토요일 ‘민원실’ 운영
성동구, 2월부터 매월 첫째 토요일 ‘민원실’ 운영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1.23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2월부터는 토요일에도 민원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성동구(구청장 정원오)2월부터 매월 첫째주 토요일 토요 민원실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성동구 행복민원실 모습
성동구 행복민원실 모습

이번 토요 민원실 운영은 일과시간 내 민원실 방문이 어려운 맞벌이 부부, 직장인, 학생 등 편의를 위해 새롭게 마련한 것이다.

토요 민원실은 오전 9부터 13시까지 운영한다. 여권의 접수·교부 뿐 아니라 등·초본, 인감증명서, 본인서명사실확인서, 가족관계증명서, 과세증명 등 제 증명 서류 발급이 가능하다.

또한 경찰서나 운전면허시험장을 따로 방문하는 불편을 덜도록 여권을 신청하는 민원인에 대해 국제운전면허증 신청접수와 교부 업무도 대행하고 있어 주민들이 더욱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매월 첫째 주 토요일 성동구청 행복민원실을 방문하면 모든 민원서류들이 발급 가능하다또한 민원실 내에 도서, 팩스·복사기, 핸드폰 충전기, 휴식공간 등 다양한 편의시설도 갖춰져 있어 작은 주민쉼터로도 이용이 가능하다고 전했다.

한편 구는 토요 민원실 운영 외에도 주민들에게 편리한 민원행정 서비스 제공을 위해 구 홈페이지에 민원대기현황을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통합순번시스템도입, 법원전용무인민원 발급기 도입, 여권 등기우편 수령제, 노약자 우선 접수창구, 민원 안내도우미 운영 등 주민 편의 중심의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성동구는 얼마 전 행정안전부의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3년 연속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등 대외적으로도 전국 최고 수준의 민원서비스로 인정받고 있다앞으로도 늘 구민의 입장에서 먼저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