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성수 의원, 총리 비서실장 내정...29일 의원직 사퇴
김성수 의원, 총리 비서실장 내정...29일 의원직 사퇴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1.29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김성수 의원이 신임 국무총리 비서실장으로 내정됐다.

28일 여권 관계자에 따르면 정세균 총리가 '협치 내각' 구상을 도울 비서실장 자리를 김 의원에 제안했고 이를 김 의원이 받아들였다고 전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이에 김 의원은 4·15 총선에 불출마하는 것에 마음을 굳힌 만큼 오늘(29일) 의원직을 사퇴할 예정이다.

앞서 김 의원은 MBC 기자 출신으로 정치부장과 보도국장, 목포MBC 사장을 역임한 후 지난 2014년 새정치민주연합(민주당 전신)에 입당해 수석대변인을 지낸 뒤 20대 국회에 비례대표로 입성했다.

이후 민주당 공정언론특별위원회 총괄간사,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간사 등을 맡았다.

한편 김 의원의 의원직 사퇴로 민주당 허윤정 전 당 정책위원회 보건복지전문위원이 비례대표를 승계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