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문 대통령, 청와대 대변인 임명... 강민석 전 중앙일보 부국장
문 대통령, 청와대 대변인 임명... 강민석 전 중앙일보 부국장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2.06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고민정 전 대변인의 총선 출마로 공석이 된 청와대 새 대변인에 강민석(54) 전 중앙일보 부국장을 임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춘추관장에는 한정우 부대변인이 승진 임명됐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은 6일 오후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비서관급 인사를 단행하고 이같이 임명했다고 밝혔다.

(그래픽=뉴시스)
(그래픽=뉴시스)

신임 강민석 대변인은 연세대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경향신문 입사 이후 중앙일보로 자리를 옮겨 정치부장, 논설위원 등을 역임했다. 참여정부 시절에는 청와대 출입기자를 지내기도 했다.

강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 출범 4번째 대변인이다. 초대 박수현 전 대변인을 제외하고 김의겸 한겨레 신문 기자, 고민정 KBS 아나운서에 이어 3번째 언론인 출신이다.

강 대변인은 지난 2일 중앙일보에 사직서를 제출했으며 하루 뒤인 3일 수리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한정우 관장은 서울시립대 국사학과를 졸업했다. 한명숙 전 국무총리의 국회의원 시절 보좌관으로 정치권과 연을 맺어 문 대통령의 새정치민주연합(現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시절 상근부대변인을 거쳤다.

정부 출범과 함께 국정홍보ㆍ홍보기획비서관실 행정관으로 근무하다 지난해 1월 부대변인으로 자리를 옮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