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여자 농구, 12년만에 극적 올림픽 본선 진출
여자 농구, 12년만에 극적 올림픽 본선 진출
  • 강우혁 기자
  • 승인 2020.02.10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한국 여자농구가 극적으로 12년 만에 올림픽 본선 티켓을 거머쥐었다.

이문규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지난 9일(한국시간)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벌어진 중국과의 2020 도쿄올림픽 여자농구 최종예선 B조 조별리그 최종 3차전에서 60-100으로 완패했다.

사진 = 대한민국농구협회
사진 = 대한민국농구협회

전날 영국을 제압하며 1승2패로 최종예선을 마친 한국은 이어 벌어진 영국과 스페인전의 경기 결과에 따라 올림픽 본선 진출 여부가 가려질 상황에 놓여 있었다.

그리고 스페인이 영국을 79-69로 누르며, 한국은 3전 전패로 대회를 마감한 영국을 따돌리고 이번 대회에서 4개국 중 상위 3개 팀에게 주어지는 올림픽 본선 티켓을 따냈다.

여자 농구가 올림픽 본선 무대를 밟는 것은 지난 2008년 베이징올림픽 이후 12년 만으로, 당시 한국은 8강에 진출한 바 있다. 역대 최고 성적은 1984년 로스앤젤레스올림픽에서의 은메달 획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