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부서울청사 직원, '코로나19' 음성 판정...청사 폐쇄모면
정부서울청사 직원, '코로나19' 음성 판정...청사 폐쇄모면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2.2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종로구 확진자와 같은 병원을 방문한 정부서울청사 직원이 검사 결과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21일 정부서울청사에 따르면 해당 직원이 종로구 소재 코로나19 감염환자가 방문한 의료기관에 본인도 방문한 사실을 인지하고 지난 20일 종로구 소재 보건소를 찾아 검사를 진행한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관련 소식을 접한 후 정부서울청사는 청사 안팎을 긴급소독하는 등 방역을 강화하는 한편 청사 직원들에게 마스크를 착용하고 개인위생에 유의하라고 공지하기도 했다.

하지만 해당 직원이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정부서울청사도 폐쇄하지 않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