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시 ‘코로나19’ 8명 추가 확진... ‘초등학생’도 확진
서울시 ‘코로나19’ 8명 추가 확진... ‘초등학생’도 확진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3.08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서울시 ‘코로나19’ 확진자가 8일 오전 10시 기준 총 12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날 같은 시간 기준보다 8명이 늘어난 것으로 이 중에는 초등학생 확진자도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방역협회 서울시지회 방역봉사단이 서울 망원시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국방역협회 서울시지회 방역봉사단이 서울 망원시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날 새롭게 추가 확진된 환자는 △성북구 1명 △양천구 2명 △은평구 1명 △서초구 1명 △관악구 1명 △강남구 1명 △서울 외 지역(고양시) 1명 등이다.

이 중 은평구의 신규 확진자는 87년생 남자 환자로 스페인과 프랑스 여행을 다녀왔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특히 관악구에서는 초등학생 아이가 확진 판정을 받기도 했다. 신규 확진자는 2013년생 초등학생 남자 아이로 타 시·도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여전히 서울지역에서 2281명이 검사 중인 가운데 계속 추가 확진자가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서울시 25개구 중에는 유일하게 중구에서만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은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