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LG전자, AI ThinQ 본격 출시..글로벌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 가속도
LG전자, AI ThinQ 본격 출시..글로벌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 가속도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3.1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LG전자는 2020년형 LG 올레드 AI ThinQ를 본격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이날 한국에 가장 먼저 출시하는 LG 올레드 AI ThinQ(모델명: 77/65/55CX)는 2020년 초 CES 2020에서 TV 부문 ‘최고상(The 2020 Best of CES Awards)’을 받은 제품이다.

LG전자는 이날 65, 55형 신제품을 국내에 먼저 출시한 후 4월 77형까지 라인업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닫. 이달 말부터는 미국서도 출시한다.

‘갤러리 디자인’을 적용한 신제품(모델명: 77/65/55GX)은 고객 라이프스타일 변화를 반영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외부 장치가 필요 없이 화면, 구동부, 스피커, 벽걸이 부품 등을 모두 내장했다. 기존 벽걸이형과 달리 TV 전체를 벽에 밀착시켜 몰입감과 공간 활용도가 뛰어나다. 3월 말 한국과 미국을 시작으로 순차 출시된다.

‘월페이퍼(Wallpaper)’ 디자인을 적용한 신제품(모델명: 65WX)도 4월에 출시한다. 이 제품은 두께가 4mm에 불과해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 있는 듯한 느낌을 준다.

LG전자는 77형이 추가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모델명: 88/77ZX)도 4월부터 순차 출시한다. 이 제품은 백라이트가 필요 없이 약 1억3000만개 서브 픽셀이 스스로 빛을 내 더욱 섬세한 화질을 표현한다. 수평·수직 방향 화질 선명도(CM: Contrast Modulation) 모두 90% 이상의 ‘리얼 8K’를 구현한다.

아울러 2020년형 LG 올레드 AI ThinQ는 보다 강력해진 인공지능 프로세서 ‘알파9 3세대(α9 Gen3)’로 보고 듣는 경험인 TV의 본질을 업그레이드했다.

이 프로세서는 100만개 이상의 영상 데이터와 1700만개 이상의 음향 데이터를 분석한 딥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한다.

‘인공지능 화질 Pro’ 기능은 영화, 스포츠, 애니메이션 등 영상의 장르를 스스로 구분해 최적의 화질을 제공한다. 독자 개발한 ‘업스케일링(Upscaling)’ 기술이 선명한 화질을 구현한다. 기본적인 영상 품질을 높여주는 것은 물론이고 사람 얼굴과 글씨도 인식해 더 또렷하게 보여준다.

‘인공지능 사운드 Pro’ 기능은 2채널 음원을 가상의 5.1 입체음향으로 연출해준다. 뉴스, 영화, 음악, 드라마, 스포츠 등 5개 장르를 스스로 구분해 맞춤형 소리를 들려준다. 뉴스 영상에서는 아나운서의 목소리를 보다 또렷하게 들려주고 스포츠 중계 영상에서는 소리의 현장감을 키워주는 식이다.

더불어 LG전자는 신제품에 변화하는 고객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했다. 업계 최초로 적용한 ‘엔비디아(NVIDIA)’의 그래픽 호환 기능 ‘지싱크 호환(G-SYNC Compatible)’은 외부 기기의 그래픽카드와 TV 화면의 주사율을 일치시킨다. 주사율이 다를 때 발생하는 화면 끊김을 최소화할 수 있다.

TV로 집 안 가전을 편리하게 제어하는 ‘인공지능 홈보드’ 기능은 더 편리해졌다. 고객은 TV 화면을 시청하는 동시에 리모컨 또는 음성 조작으로 집 안 가전의 상태를 한눈에 확인하고 손쉽게 제어할 수 있다.

신제품 가운데 상위 모델(ZX/WX/GX)은 리모컨 없이도 TV 자체로 음성을 인식하는 다이렉트 음성 인식 기능도 지원한다.

LG전자는 3월 말까지 신제품을 구매하는 국내 고객들에게 모델에 따라 최대 100만원 상당 캐시백을 제공한다. 2019년형 제품을 포함한 LG 올레드 TV 전 모델 구매 시에는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왓챠플레이(WATCHA PLAY)’ 6개월 무료 이용권도 증정한다.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 부사장은 “TV의 본질과 편의성을 모두 높인 올레드 TV를 앞세워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고 프리미엄 TV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