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여자프로농구, 코로나19 여파로 시즌 종료..챔피언상금 ‘기부’
여자프로농구, 코로나19 여파로 시즌 종료..챔피언상금 ‘기부’
  • 강우혁 기자
  • 승인 2020.03.20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한국여자프로농구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올 시즌 남은 일정이 모두 종료됐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20일 이사회를 열고, 잔여 경기와 플레이오프, 챔피언결정전 등 모든 일정을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정규리그 순위는 지난 9일 경기 종료 시점을 기준으로 삼아 우리은행이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챔피언에게 주어지는 상금은 코로나19 성금으로 기부하기로 했다.

사진 = 뉴시스
사진 =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