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진家 남매전쟁’서 조원태 회장 승리..사내이사 선임
‘한진家 남매전쟁’서 조원태 회장 승리..사내이사 선임
  • 김광호 기자
  • 승인 2020.03.27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경영권을 차지하기 위한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이른바 '남매전쟁'에서 조원태 회장이 승리했다.

한진그룹의 지주사인 한진칼은 27일 중구 한진빌딩에서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조원태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건을 가결했다.

남매전쟁의 키를 쥐고 있던 국민연금이 주총 전날 이미 조 회장의 손을 들어주면서 예상대로 이변은 일어나지 않았다.

사진 = 뉴시스
사진 = 뉴시스

패배의 쓴잔을 마신 조현아 전 부사장, 사모펀드 KCGI, 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은 입장문을 내고 "3자 연합은 긴 안목과 호흡으로 한진그룹을 위기에서 벗어나도록 하고 정상화의 궤도에 올려 놓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결국, 경영권 분쟁 잡음이 지속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