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MZ세대 38.1% “첫 월급타면 플렉스”
MZ세대 38.1% “첫 월급타면 플렉스”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0.06.05 2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최근 플렉스(FLEX) 문화가 확산되면서 첫 직장에 취업해 받은 첫 월급으로 ‘플렉스’ 하고 싶다는 취준생이 10명중 4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플렉스(FLEX)는 고가의 물건이나 귀중품을 뽐내거나 과시하는 의미로 SNS 등에서 주로 사용된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MZ세대 취업준비생 2,637명을 대상으로 ‘첫 월급을 받으면 가장 하고 싶은 일은 무엇인지’ 조사했다. 조사결과 ‘부모님을 위한 선물을 준비하겠다’는 답변이 응답률 73.0%로 가장 많았다.

 

사진출처=잡코리아
사진출처=잡코리아

 

이어 ‘나를 위한 고가의 선물 구입하겠다(플렉스)’는 응답자가 38.1%로 다음으로 많았다. 취준생 10명중 약 4명이 첫 월급을 타면 평소 갖고 싶었던 고가의 물건을 구입해 플렉스(flex) 하고 싶다고 답한 것이다.

그 다음으로는 ‘국내외 여행을 다녀오고 싶다(33.8%)’거나 ‘목돈 마련을 위해 금융상품에 가입하겠다(28.8%)’, ‘빚을 상환하겠다(15.9%)’는 등의 답변이 있었다.

실제 직장인들은 첫 월급을 어떻게 사용했을까? 20대와 30대 MZ세대 직장인들의 첫 월급 사용처는 앞서 취준생들의 답변과 비슷했다. 그러나 40대이상 직장인들의 첫 월급 사용처는 다소 차이가 있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직장인 635명을 대상으로 ‘과거 첫 월급을 어떻게 사용했는지’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부모님을 위한 선물을 준비했다’는 응답자가 전체 응답자 중 58.9%로 가장 많았다.

이어 20대와 30대 직장인 중에는 ‘나를 위한 고가의 선물을 구입했다(플렉스)’는 응답자가 각 31.0%, 34.9%로 다음으로 많았다. 반면 40대 직장인 중에는 부모님 선물(55.3%) 다음으로 ‘목돈 마련을 위한 금융상품에 가입했다’는 답변이 39.4%로 많아 세대별 첫 월급 사용에 대한 차이가 드러났다.
 
그러면 ‘목돈을 마련해서 가장 하고 싶은 일’은 무엇일까?’ 이번 조사에 참여한 취준생과 직장인 총 3,272명에게 ‘목돈을 마련해서 가장 하고 싶은 일은 무엇인지’ 꼽아보게 했다. 조사결과 전체 응답자 10명중 약 7명에 이르는 69.7%가 ‘내 집 마련’을 1위로 꼽았다. 이러한 답변은 20대 중 70.4%, 30대 중 64.7%, 40대 중 66.0%로 연령대가 낮을수록 높았다.
 
그 다음으로 ‘목돈을 마련해서 가장 하고 싶은 일’은 연령대별로 차이를 보였는데, 20대 응답자 중에는 ‘평소 갖고 싶던 고가의 물건 구입하고 싶다(플렉스)’ 는 응답자가 28.0%(응답률)로 다음으로 많았고, 이어 ‘금융상품 재테크(25.4%)’, ‘진학/해외유학(23.4%), ‘빚 상환(21.1%)’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30대 응답자 중에는 ‘내 집 마련(64.7%)’ 다음으로 ‘빚을 모두 갚고 싶다’는 응답자가 32.8%로 상대적으로 많았다. 이어 ‘평소 갖고 싶던 고가의 물건 구입(플렉스_25.3%)’, ‘금융상품 재테크(24.4%)’, ‘결혼(20.7%)’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40대이상의 응답자 중에는 ‘내 집 마련(66.0%)’ 다음으로 ‘금융상품 재테크’나 ‘금융상품 이외의 재테크’를 꼽은 응답자가 각 28.7%로 다음으로 높았고, 이어 ‘빚 상환(25.5%)’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