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대문구, 서울시 최초 ‘전기차 마을버스’ 운행 시작
서대문구, 서울시 최초 ‘전기차 마을버스’ 운행 시작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1.11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대문구가 서울시 최초로 대형 저상 마을버스 전기차 시대를 열었다. 사진은 해당 버스 모습.
서대문구가 서울시 최초로 대형 저상 마을버스 전기차 시대를 열었다. 사진은 해당 버스 모습.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11일부터 연일교통 서대문03번 45인승 ‘전기차 마을버스’ 6대의 운행을 시작했다.

전기차 마을버스가 운행을 시작하면서 서대문구가 서울시 최초로 대형 저상 마을버스 전기차 시대를 연 셈이다.

서울시 마을버스는 대부분 압축천연가스(CNG)를 사용하면서 경유 버스보다는 친환경적이다.

그러나 여전히 미세먼지의 원인 물질인 질소산화물과 온실가스를 배출하고 있는 반면 전기차 마을버스는 배기가스를 발생시키지 않는다.

또한 엔진 진동과 소음이 거의 없어 승차감이 높다는 것도 장점으로 꼽힌다.

구 관계자는 “구가 도입한 전기차 마을버스는 슬라이딩 도어 방식의 초저상버스여서 교통약자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내부에 충전기가 설치돼 있어 승객들이 핸드폰 충전도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버스회사에서는 기존 내연기관 버스에 비해 연료비와 유지비를 줄일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한편 구는 지난 10개월여 동안의 노력 끝에 국토교통부로부터 국비 6억원, 서울시로부터 시비 7억원을 이끌어냄으로써 이번 전기차 마을버스 도입과 차고지 내 전기충전소 설치를 가능하도록 했다.

연일교통 이용구 상무는 “서민의 발로 동네 곳곳을 누비는 마을버스여서 이용 승객은 물론 노선 인근 주민 분들이 느끼는 친환경 효과가 더욱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기후위기 대응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시대적 과제”라며 “지속가능한 그린도시 서대문구 조성의 일환으로 마을버스 전기차 전환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대문03번 마을버스는 홍은2동주민센터에서 서대문구청과 연희초등학교, 연세대학교 앞을 거쳐 신촌전철역을 오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