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영등포구의회 고기판 의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영등포구의회 고기판 의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1.13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기판 의장이 본회의장에서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고기판 의장이 본회의장에서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영등포구의회 고기판 의장이 지난 12일 영등포구의회 본회의장에서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고 의장의 이번 챌린지는 길용환 관악구의회 의장의 지명으로 동참하게 됐다.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9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의 주민중심 자치분권 실현에 대한 관심과 인식을 확산하기 위해 시작됐다.

32년 만에 개정된 지방자치법과 75년 만에 실시되는 자치경찰제로 획기적인 지방자치 변화가 기대되고 있다.

챌린지 참여 방법은 자치분권에 대한 메시지를 담은 사진을 SNS에 올리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이다.

고기판 의장은 “지난해 오랜 바람이었던 지방자치법이 개정됐다”며 “풀뿌리 민주주의의 새로운 시작인 자치분권 2.0시대를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어 “영등포구의회는 구민과 함께 영등포만의 색을 가진 지방자치의 꽃을 피울 것을 약속드리다”고 다짐했다.

한편 고기판 의장은 다음 참여자로 영등포구 상호결연지인 천명숙 충주시의회 의장, 강찬원 영암군의회 의장, 박희율 광주광역시 남구의회 의장을 지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