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경남 하동 오리농장서 고병원성 AI 의심 발생 '검사진행'
경남 하동 오리농장서 고병원성 AI 의심 발생 '검사진행'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01.16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경남 하동 육용오리 사육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의심사례(H5항원검출)가 발견됐다.

15일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는 경남 하동군 옥종면 육용오리 농장에서 H5형 AI 항원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전날 예찰 과정 중 하동 육용오리 농장에서 폐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동물위생시험소에서 검사한 결과 H5형 AI항원이 검출됐다고 전했다.

중수본 관계자는 "전국 농장주는 차량·사람·장비 소독, 장화 갈아신기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실천하고 사육 가금에서 이상 여부 확인시 즉시 방역당국으로 신고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중수본은 반경 10km 방역권역 내 농가에서 사육 중인 18만4천여 마리에 대해 이동을 제한하고, 가금류 임상 예찰과 정밀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농장에 대한 고병원성 AI 확진 여부는 오는 17일께 최종적인 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