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하성, 빅리그 두 번째 시범경기만에 첫 안타
김하성, 빅리그 두 번째 시범경기만에 첫 안타
  • 강우혁 기자
  • 승인 2021.03.02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에이스펙코퍼레이션
사진 = 에이스펙코퍼레이션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두 번째 시범경기 만에 첫 안타를 기록했다.

김하성은 2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포츠콤플렉스에서 벌어진 시카고 컵스와의 시범경기에서 3번 타자 겸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첫 타석에서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던 김하성은 4회 선두타자로 나서 좌중간 안타를 때려냈다.

수비에서도 상대 타구를 병살로 연결하는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