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속보)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확정... 부산시장은 박형준
(속보)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확정... 부산시장은 박형준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3.04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신환(왼쪽부터), 조은희, 나경원,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 (사진=뉴시스)
오신환(왼쪽부터), 조은희, 나경원,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국민의힘이 4일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서울시장과 부산시장 후보 경선 개표를 진행한 결과 서울시장 후보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최종 후보로 뽑혔다.

부산시장은 별다른 이변 없이 박형준 후보가 최종 후보로 선출됐다.

앞서 국민의힘은 지난 2~3일 이틀간 후보 선정을 위해 일반시민 여론조사(100%)를 진행해왔다.

국민의힘 내부에선 여론조사에서 나경원ㆍ오세훈 후보 ‘2파전’ 양상에서 근소한 차이로 최종 후보가 결정되지 않겠느냐고 점치기도 했다.

이에 오 전 시장은 한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초박빙이라 얘기해도 아마 틀리지 않을 것”이라며 “안철수 후보의 지지세와 중도층의 지지가 확살히 더해져야 단일화에 이길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런 후보가 과연 오세훈일까 나경원일까 그점을 생각해 보면 된다”며 나 후보를 견제하고 자신의 경쟁력을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오 전 시장은 41.64%의 득표율로 최종후보로 선출됐다.

나경원 전 의원은 36.31%, 조은희 구청장은 16.47%, 오신환 전 의원은 10.39%를 기록했다.

부산시장 후보 경선에서는 박형준 교수가 54.40%로 최종후보로 선출됐고 박성훈 전 부시장 28.63%, 이언주 전 의원이 21.54%를 득표했다.

오 후보는 향후 제3지대 단일화에 성공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범야권 단일화에 본격 돌입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