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심상정 "안철수 만난 후, 순차적으로 김동연 만날 것"
심상정 "안철수 만난 후, 순차적으로 김동연 만날 것"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1.11.26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와의 '제3지대' 공조 논의와 관련해  "지금 실무선에서 논의하고 있고 아마 오늘 중에 구체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26일 심 후보는 이날 오전 YTN 라디오에 출연해 "제가 '제3의 강'에 과감하게 배를 띄우겠다고 했는데 사실 이 배에 몇 분이 탈지, 또 이 배를 어디까지 항해할 수 있을지 그건 좀 노력해봐야 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심 후보는 "일단 기득권 양당 체제를 끝내자, 이것을 천명한 분들이 후보 중에는 안철수·김동연 후보니까 이분들하고 만나서 1차 논의를 해보자는 것"이라며 "조만간 뵙고 말씀을 나눌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본인들 의사를 확인해야 한자리에 모일 수 있기 때문에 안철수 후보님을 만나 뵙고 순차적으로 김동연 후보도 만나 뵐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지금의 거대양당 체제는 좀비 같은 상태"라며 "자체적으로는 집권을 해서 책임질 능력이 안 되는데, 작은 당 것을 빼앗고 그 다음에 인물 업어오고 이렇게 해서 지금까지 생명을 유지하고 있는 거 아니냐"고 주장했다.

심 후 보는 "이런 좀비를 잡는 데는 힘을 합쳐야 된다"며 "그래야 미래를 도모할 수 있고 각자 국민에게 책임질 수 있다는 생각으로 지금 제3지대 모색을 해보고 있다"고 말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