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종로구, 종이 지적문서 7만4000면 전산화 작업 완료
종로구, 종이 지적문서 7만4000면 전산화 작업 완료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2.09.23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구는 과거 종이로 관리했던 1976~1993 토지이동결의서(사진) 전산화 작업을 완료했다.
종로구는 과거 종이로 관리했던 1976~1993 토지이동결의서(사진) 전산화 작업을 완료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종로구(구청장 정문헌)가 지난 3월부터 추진해 온 ‘2022 지적문서 전산화 구축 사업’을 이달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전산화 작업을 마치고 고품질 데이터를 확보한 자료는 1976년~1993년 토지이동결의서 약 7만4000면이다.

그간 종이로 관리해 오면서 우려됐던 훼손 방지 뿐만 아니라 지번만으로 관련된 모든 토지이동자료 조회 및 발급도 가능해 질 전망이다.

‘토지이동결의서’는 지적공부에 기재되는 지번, 지목, 면적, 경계 등 변동사항의 근거가 되는 자료다.

특정 토지가 분할ㆍ합병ㆍ지목 변경된 사유를 알고 싶을 때, 토지이동결의서를 확인하면 된다.

이처럼 재산 관리에 중요한 문서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종이형태로 관리돼 시간이 경과하며 부식, 오염, 접힘 등의 훼손뿐 아니라 화재와 침수 같은 안전사고에 노출돼 있었다.

또, 열람 시 직원이 일일이 서고에서 서류를 찾고 스캔·복사하는 번거로움과 자료 유실의 위험성도 야기돼 왔다.

하지만 이번 사업으로 종로구는 전산 자료 확보뿐 아니라 클릭 한번으로 누락이나 훼손 없이 즉시 조회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한 셈이다.

아울러 기존 토지대장, 지적도 데이터와도 연계시켜 지번만으로 관련된 모든 토지이동자료의 조회·발급이 가능해진다.

내년에도 종로구는 1994년~2005년 토지이동결의서 전산화 사업도 이어서 추진할 계획이다.

정문헌 구청장은 “이번 전산자료 구축으로 재산관리의 기본이 되는 지적기록물을 정보 손실 없이 고품질로 영구보존할 수 있게 됐다”며 “디지털 지적 행정체계를 구축하고 민원인 편의를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