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엔젤스파이팅 (AFC22)12월30일 킨텍스에서 4000석규모로 역대 최다관중과 함께한다
엔젤스파이팅 (AFC22)12월30일 킨텍스에서 4000석규모로 역대 최다관중과 함께한다
  • 신선진 기자
  • 승인 2022.11.25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12월30일 연말을 뜨겁게 준비 중인 AFC22, 4000석규모로 역대 최다관중과 함께 한다.

 

오는 12월30일 2022년의 마지막을 뜨겁게 달굴 AFC22(엔젤스파이팅챔피언십) 공식 넘버링 대회에서 ‘인크래더블’ 고석현 과 ‘몬스터’ 김재웅과 미들급 타이틀전을 메인이벤트로 준비하고 있다.

 

이번경기를 통해 타격, 그라운드, 레슬링모든 부분에서 앞도 할 수 있는 경기 보여주겠다는 고석현과 최근 ADCC코리아, SGAA노기대회에서 1위를 석권하며 존재감을 알리고 있는 김재웅가 주짓수,레슬링도 아닌 타격 전을 예고하며 이번 타이틀전에서 자신의 실력을 증명하겠다는 출사표를 던지며 화끈한 경기를 예고하고 있다.

 

코메인으로는 지난대회 브라질의 59전31승의 베테랑 파이터인 구스타보월리처를 만장일치 판정승으로 이기며 AFC페더급의 지존의 자리를 준비하고 있는 유주상 과 일본의73전35승의 베테랑 파이터 시미즈슌이치와 페더급 타이틀전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경기로 AFC페더급의 자존심이 되겠다는 유주상 은 “전적은 중요하지 않다. 매 경기를 통해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자신 있는 출사표를 던지고 있다.

 

군 전역 후 내년 복귀예정인 AFC밴텀급 챔피언인 송영재와 타이틀 방어전을 예고한 최한길을 비롯한 김진민, 박창빈, 주동조, 조준권 등 AFC플라이급의 차세대 챔피언의 자리를 놓고 대결을 펼치는 경기들과 함께 다이다이 최종우승6명이 총상금 3000만원을 걸고 이번AFC무대에서 최종 파이널 전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신, 구 대결을 예고하고 있는 송현종, 박민제선 와 최지수, 백승대 를 포함한 총10경기의 매치가 준비되어 있다.

 

코로나 이슈에도 꾸준한 넘버링 대회를 개최한 AFC는 지난10월 AFC21베트남 대회를 성황리에 마무리 하며 내년 2023년 2월 또 한 번 베트남전을 준비 하고 있다.

 

이번 AFC22대회는 총4000명의 관중과 함께 일산 킨텍스 7A홀 특설케이지에서 함께 할 예정이며 중계는 AFC(엔젤스파이팅챔피언십) 유튜브 채널과 MVM(다이다이)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 될 예정이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