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슈퍼맨’ 서언-서준, 4세 인생 최대 위기! 이휘재 불호령에 ‘두 손 번쩍’ 무슨 일?
'슈퍼맨’ 서언-서준, 4세 인생 최대 위기! 이휘재 불호령에 ‘두 손 번쩍’ 무슨 일?
  • 박지은 기자
  • 승인 2016.10.30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맨’ 서언-서준 “아빠 죄송해요~” 세상 억울 ‘입 삐죽’ 표정 ‘시선강탈'

[한강타임즈 박지은 기자] 장난꾸러기 2인조 서언-서준이 눈물을 머금채 벌을 서는 모습이 포착되어 웃음을 자아낸다. 

30일 방송될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154회에서는 ‘일상이 모험이 되다’편이 방송된다. 이중 서언-서준이 이휘재의 불호령에 두 손을 번쩍 들고 벌을 서는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장난꾸러기 서언-서준은 지금까지와는 비교할 수 없는 큰 사고를 친 것인지 이휘재의 불호령에 벌을 받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서언-서준은 고개까지 푹 숙인 채 아빠에게 잘못을 빌고 있어 과연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제공 KBS

혼나는 과정에서도 다이내믹한 서언-서준의 표정이 시선을 강탈한다. 서언은 고개를 푹 숙인 채 입술을 쭉 내밀고 있는데 금방이라도 눈물을 뚝뚝 흘릴 듯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서준 또한 아랫입술을 쭉 내밀곤 아빠를 하염없이 바라보고 있다. 두 손을 높이 들고 애절한 눈빛으로 아빠에게 잘못을 비는 서준의 모습이 눈길을 고정시킨다. 

이와 함께 아빠의 마음을 풀어주기 위한 서언-서준의 초특급 애교 퍼레이드도 포착됐다. 서언은 분위기를 풀어보기 위해 입을 최대한 크게 벌리곤 손으로 다른 곳을 가리키며 아빠의 시선을 분산시킨 것. 서준은 입꼬리를 살며시 올리며 아빠에게 미소로 용서를 구해 웃음을 자아낸다. 과연 장꾸둥이가 어떤 사고를 친 것인지 궁금증이 한껏 증폭된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154회는 오는 30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