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FMD 식단’ 화제.. 먹으면서도 체중감량 효과
‘FMD 식단’ 화제.. 먹으면서도 체중감량 효과
  • 박지은 기자
  • 승인 2019.01.21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박지은 기자] ‘FMD(Fasting-Mimicking Diet) 식단’이 전파를 타고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20일 SBS 프로그램 ‘SBS 스페셜’의 ‘2019 끼니 반란-먹는 단식, FMD의 비밀’편에서 FMD 식단을 소개했다.

FMD 식단은 먹으면서도 단식 효과를 내는 식단으로 미국 남 캘리포니아대학의 발터 롱고 박사가 제안했다. 한 달에 5일 800~1100kcal로 구성된 식단으로 전 세계 다양한 의료기관에서 FMD 효과를 임상시험 중이다.

사진 = ‘SBS 스페셜’ ‘2019 끼니 반란-먹는 단식, FMD의 비밀’편 캡처
사진 = ‘SBS 스페셜’ ‘2019 끼니 반란-먹는 단식, FMD의 비밀’편 캡처

이를 검증하고자 비뇨기과 전문의 장진석 의사와 그의 아내 마취통증의학과 전문의 이수영 의사 부부가 참여했다. 이수영 의사는 물을 마시며 단식을 했고, 장진석 의사는 FMD 식단을 실행했다.

FMD 식단은 음식을 먹으면 몸은 단식한다고 느끼지만 세포에 영양분 공급은 계속한다. 먹으면서도 몸은 단식을 한다고 착각하는 원리다.

오이, 방울토마토, 호두, 구운 아몬드, 올리브 오일, 파프리카, 브로콜리, 양상추, 고구마, 발사믹 식초 등 천연 재료로 식단을 꾸려야 한다. 샐러드로 만들어진 이 메뉴는 탄수화물 34.0%, 지방 56.3%, 단백질 9.7%로 구성됐다.

또한 파프리카, 느타리버섯, 현미밥, 당근, 호두, 오이, 양상추, 들기름 등을 이용해 샐러드와 비빔밥을 해먹었다.

1일차는 총 1100kcal에 해당하는 샐러드와 고구마, 2일차 두부된장양념 채소비빔밥과 샐러드(800kcal), 3일차 깻잎김말이 꼬마김밥과 샐러드(800kcal), 4일차 카레채소 볶음밥과 샐러드(800kcal), 5일차 무말랭이 영양채소밥과 샐러드(800kcal)였다.

효과는 바로 나타났다. 5일간 물만 마신 이수영 의사는 심한 스트레스와 공복 체력 저하 등을 호소했다. 반면 FMD 식단을 적용한 장진석 의사는 다이어트와 체질 개선 효과를 봤고 스트레스 또한 덜했다.

결국 이수영 의사는 극심한 스트레스를 호소하며 5일 만에 물 단식 포기를 선언했다. 반면 FMD 식단을 실행한 장진석 의사는 몸무게와 혈압 등 몸의 수치가 단식을 실행한 이수영 의사와 비슷한 결과를 얻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