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장외투쟁 선언 바른미래, 효과는 '글쎄'...
장외투쟁 선언 바른미래, 효과는 '글쎄'...
  • 이설아 기자
  • 승인 2019.09.1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토요일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 요구 촛불집회 열 예정

[한강타임즈 이설아 기자] 바른미래당이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를 요구하는 장외투쟁에 나섰다. 바른미래당은 12일 광화문 촛불집회를 시작으로 14일부터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광화문에서 정기적인 촛불집회를 열 것이라고 밝혔다.

12일 개최된 첫 촛불집회에서는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를 비롯한 약 200여 명의 바른미래당 당원이 모인 것으로 집계된다. 먼저 장외투쟁에 나선 자유한국당 내부에서조차 장외투쟁에 대한 평가가 부정적인 가운데, 큰 인원을 결집하지 못한 바른미래당의 집회가 추석 국민 민심에 얼마만큼 영향을 끼칠 수 있을지 주목된다.

12일 광화문에서 개최된 바른미래당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철회 촉구 촛불집회 (사진=이설아 기자)
12일 광화문에서 개최된 바른미래당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철회 촉구 촛불집회 (사진=이설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