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심상정 "황교안 선거법 위반 검찰 고발하겠다"... '미래한국당' 공천 개입 혐의
심상정 "황교안 선거법 위반 검찰 고발하겠다"... '미래한국당' 공천 개입 혐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3.19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정의당 심상정 상임선대위원장이 19일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선거법을 위반했다며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미래한국당 공천에 개입했다는 것이 심 위원장의 주장이다.

심 위원장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즉시 황교안 대표를 선거법 위반 혐의로 조사해야 한다"며 "공정하고 민주적인 선출 절차를 위반한 미래한국당 비례대표 후보 접수도 거부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상정 정의당 대표가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선대위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상정 정의당 대표가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선대위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날 심 위원장은 국회 본청에서 열리 선대위원회에서 미래한국당 공천개입을 강력히 규탄하며 황 대표를 포함한 관련자에 대한 검찰 고발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현재 미래통합당은 자매정당인 미래한국당의 비례대표 공천 명단을 두고 갈등을 빚고 있다. 이를 두고 황 대표가 공천에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는 주장이다.

앞서 황 대표는 이날 미래한국당 공천과 관련해 "기대와 거리가 먼 모습을 보이며 국민께 큰 실망과 염려를 안겨드리게 됐다"며 "이번 선거 의미와 중요성을 생각할 때 대충 넘어갈 수 없다. 단호한 결단이 필요하다"고 밝히기도 했다.

심 위원장은 "이는 황교안 대표가 꼭두각시 정당 미래한국당의 공천에 개입한 명백한 사건"이라며 "즉시 황 대표를 선거법 위반 혐의로 조사하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