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3, 등교 첫날 2명 코로나19 확진 '인천 66개교 전원 귀가'
고3, 등교 첫날 2명 코로나19 확진 '인천 66개교 전원 귀가'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5.20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고3 등교 첫날인 오늘 인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진자가 발생했다.

20일 인천시교율청은 미추홀구·중구·동구·남동구·연수구 내 고등학교 66개교의 고3 학생들을 모두 귀가하도록 조치하고, 나머지 5개 군·구는 등교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방역당국과 협의해 이들 학교의 추후 등교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이상훈 인천시교육청 대변인은 "일부 확진자가 다중이용시설을 많이 이용하는 등 확인되지 않은 동선이 많다"며 "학생들이 해당 시설을 이용했을 가능성도 크고 이런 상황에서 등교 시 감염 우려가 커 모두 귀가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인천 지역 고등학교 고3학생들은 125곳에서 59곳만 등교할 예정이며, 시교육청은 방역당국과 협의해 추후 등교 여부를 결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