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순천서 중학생 확진 ‘전교생’ 진단검사
순천서 중학생 확진 ‘전교생’ 진단검사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11.20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코로나19 확진자 집단 발생으로 동일 집단 격리된 전남 순천시 별량면 덕정리 한 마을 입구가 통제돼 있다. (사진=뉴시스)
19일 코로나19 확진자 집단 발생으로 동일 집단 격리된 전남 순천시 별량면 덕정리 한 마을 입구가 통제돼 있다.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순천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20일 0시를 기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발령한 가운데 한 중학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비상에 걸렸다.

시는 즉시 학생과 교직원 등 전교생에 대한 진단 검사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추가 확진자가 얼마나 발생할지 우려가 커지고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이날 모 중학교 학생이 진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이날 오후 5시부터 학생과 교직원 650여명에 대한 진단 검사를 벌이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