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교도소 보내달라" 전자발찌 훼손한 40대 검거
"교도소 보내달라" 전자발찌 훼손한 40대 검거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2.04.14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를 훼손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4일 인천 강화경찰서는 위치추적 전자장치를 훼손한 혐의로 A(40대)씨를 검거해 신병을 보호관찰소에 인계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3일 0시께 인천시 강화군 한 식당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시던 중 착용하고 있던 위치추적 전자장치를 도구로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는 위치추적 전자장치 착용 후 법무부 보호관찰을 받던 중이었으며, 훼손 신고 접수 후 위치 추적을 통해 40여분만에 경찰에 체포됐다.

A씨는 도로교통법을 위반으로 교도소에서 복역하다 지난 2월 위치추적 전자장치 착용을 조건으로 가석방됐다.

조사에서 A씨는 "생활하는데 감시받는 게 싫다"며 "차라리 다시 교도소로 들어가겠다"고 훼손 이유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법무부 관제센터로부터 A씨가 위치추적 전자장치를 훼손했다는 내용을 전달받았다"며 "계속된 작동으로 위치를 알아내 A씨를 붙잡았다"고 밝혔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