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포토] ‘다시 여름’... 성동구, 무더위 그늘막 ‘활짝’
[포토] ‘다시 여름’... 성동구, 무더위 그늘막 ‘활짝’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2.04.20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동구 왕십리오거리 교통섬에서 성동구청 안전관리과 직원들이 무더위 그늘막을 펼치며 시설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성동구 왕십리오거리 교통섬에서 성동구청 안전관리과 직원들이 무더위 그늘막을 펼치며 시설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한 낮에 온도가 25도를 웃돌며 무더운 여름이 다시 시작되는 분위기다. 거리에도 이제 반팔 차림의 사람들이 크게 늘었다. 거리에도 겨우내 접어 두었던 대형 그늘막인 ‘무더위 그늘막’이 활짝 펴졌다.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20일 ‘무더위 그늘막’의 운영을 시작하고 관내 총 145개의 그늘막을 펼쳤다.

‘무더위 그늘막’은 여름철 그늘이 없는 교통섬·횡단보도 등에서 대기할 때 사람들이 뜨거운 햇볕과 자외선을 차단하는 것이다.

성동구는 이 무더위 그늘막을 지난 2017년부터 설치·운영하고 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