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부, 재정부 중심 위기관리시스템 가동
정부, 재정부 중심 위기관리시스템 가동
  • 안병욱 기자
  • 승인 2013.04.19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안병욱 기자] 유럽 그리스, 키프로스, 이탈리아 등의 금융위기 재연과 실물경제의 불황이 여전히 지속되는 가운데 정부는 재정부를 중심으로 한 위기 대응을 위한Control Tower 기능을 강화하고 민·관간, 관계기관 간 긴밀한 협조‧협업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통해 국내외 리스크 요인을 신속히 포착하고, 선제적이고 과감한 대응으로 시장의 불확실성 해소한다는 것이다.
주요 내용으로 거시경제 금융회의를 활성화하여 리스크 요인을 면밀히 점검하기 위해 기재부, 금융위, 한은, 금감원의 부기관장 등이 참석(분기별 개최)토록 하였으며 기관별 정보가 긴밀히 공유될 수 있도록 협업체계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재정부는 공공부분 부채 파악과 관리를 위해 WB, OECD, IMF 등 9개 국제기구 공동 작성·공표(’12.6월), 동 지침에 따르면 그 간 국가 채무에서 제외되었던 우발성 부채(충당부채, 보증부채 등) 등 모든 부채 항목을 산출하여 공개하는 것을 수용한 새로운 지표를 만들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