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해피투게더' 윤민수, 신용재 "윤민수 첫인상 조직의 느낌 나...무서웠다"
'해피투게더' 윤민수, 신용재 "윤민수 첫인상 조직의 느낌 나...무서웠다"
  • 박지수 기자
  • 승인 2015.09.04 0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피투게더 윤민수에 대한 신용재의 과거 발언이 화제다

[한강타임즈 박지수 기자] '해피투게더'에 가수 윤민수가 출연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 윤민수는 애처가 특집으로 출연해 아내와의 결혼 생활을 언급했다.

이 가운데, 윤민수의 첫인상에 대한 가수 신용재의 과거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끈다.

신용재는 과거 KBS2 '불후의명곡'에 출연해 윤민수의 첫인상에 대해 "그때는 사실 덩치가 더 컸고 짧은 삭발 헤어라 조직의 느낌이 있었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어 신용재는 "너무 무서웠다. '여기 무서운 회사구나'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