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남주 "박술녀, 차가워 보이는 이미지 첫만남 무서웠다"
김남주 "박술녀, 차가워 보이는 이미지 첫만남 무서웠다"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9.14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기자] 배우 김남주가 박술녀의 첫만남을 회상했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으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박술녀는 "김남주의 결혼 당시 한복 웨딩 촬영을 진행하며 인연을 맺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TV조선
사진출처=TV조선

 

이에 김남주는 "박술녀의 도움으로 아름답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특히 김남주는 박술녀와의 첫만남에 대해 "무서웠다. 화려하게 입고 계시니까 외모가 차가워 보이는 이미지가 있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하지만 알고 보면 따뜻하고 여린 분이다"라며 "자꾸보니 친언니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