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하리수, 방송 출연 거절이유? "돌싱으로만 포커싱"
하리수, 방송 출연 거절이유? "돌싱으로만 포커싱"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0.14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가수 겸 방송인 하리수가 2년 전 이혼을 언급했다.

14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하리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하리수는 "많은 곳에서 섭외가 갔을텐데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나와주셔서 감사하다"고 하자“방송, 인터뷰 등 섭외가 많았는데 거절했다"고 답했다.

 

사진출처=KBS
사진출처=KBS

 

하리수는 "2년전에 돌싱이 됐는데 그쪽으로만 포커싱 돼서 그런 다큐나 예능만 섭외가 와서 다 거절했다"며 "박명수 오빠 이름 듣자마자 재미있게 놀아야겠다 생각하고 출연을 결심했다"고 전했다.

이날 하리수는 전성기 시절, 하루에 행사비로 1억 원 이상을 벌었다는 질문에 "진짜다. 정말 바빴다. 집에 들어가 있는 시간이 하루 30분에서 1시간이었다. 3일동안 잠 한숨 못 잔 적도 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