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시베리아 선발대' 바이칼 호수에 "이게 어떻게 호수냐"
'시베리아 선발대' 바이칼 호수에 "이게 어떻게 호수냐"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0.18 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시베리아 선발대' 선발대원들이 바이칼 호수를 마주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 에서는 배우 이선균, 김남길, 고규필, 김민식의 횡단 열차 여행기가 방송됐다.

이날 김남길은 "가다 보면 바이칼 호수가 보인다고 했다"라고 했고, 선발대원들은 바이칼 호수를 보기 위해 창에서 눈을 떼지 않았다. 

 

사진출처=tvN '시베리아 선발대'
사진출처=tvN '시베리아 선발대'

 

이어 펼쳐진 바이칼 호수의 광경에 김민식은 "진짜 바다다. 이게 어떻게 호수야"라고 놀라워했다. 

이선균은 "지구 면적 민물의 19%를 차지한다고 한다"라며 "시간이 멈춰 있는 것 같다. 기분이 묘해지고 평온해지는 느낌이다"라고 감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