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어하루' 김혜윤, 이재욱에 의해 죽었다? '기억 살아나'
'어하루' 김혜윤, 이재욱에 의해 죽었다? '기억 살아나'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1.16 0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이재욱이 자신이 김혜윤을 죽였다는 사실을 알고 절망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백경(이재욱 분)은 극중 작가의 전작인 능소화에서 단오(김혜윤 분)의 죽음에 자신이 결정적인 역할을 했음을 알았다.

이날 백경은 하루(로운 분)가 단오를 죽인 장면을 보게 된 후로 단오의 죽음을 막기 위해 스테이지를 지키려 했으나, 백경의 노력이 무색하게 하루는 또 다시 이야기를 바꿔고, 단오는 수술을 면하게 됐다.

 

사진출처=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
사진출처=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

 

그러나 상태가 나빠진 단오는 병원에 입원했고, 그 곁을 지키던 백경은 단오의 곁을 지켰다. 

쉐도우에서 죽으면 기억이 사라지는 대신 스테이지에서 설정값에 따라 살게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된 백경은 단오의 호흡기에 손을 뻗어보지만, 이내 흐느꼈다.

순간 능소화의 기억이 되살아났고, 단오를 죽인 것이 하루가 아닌 자신이었음 알게 됐다.

결국 백경은 이야기를 바꾸려 했던 자신의 모습조차 작가의 의도대로 흘러왔던 것을 깨닫고 절망한 채 단오의 곁을 떠났다.

한편 반전으로 재미를 더하고 있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