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재한' 최송현 "예쁜 오빠랑 스위스 마을"
'♥이재한' 최송현 "예쁜 오빠랑 스위스 마을"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5.25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방송인 최송현과 연인 이재한과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최송현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위스마을. 에델바이스. 요들쏭 부르는 송현이 따라 옷도 갈아입고 인형 탈도 써주고 고맙고 예쁜 오빠"라는 글을 남겼다.

 

사진출처=최송현 인스타그램
사진출처=최송현 인스타그램

 

이어 "머리가 커져서 허그하기 힘든 단점이 있지만 탈속에 숨으니 세상이 한결 편하네요. 오늘 밤도 '부럽지' 같이 봐요"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알프스 소녀 의상을 입고 있는 최송현과 그녀의 곁에서 같은 윙크 포즈를 취하며 사진을 찍고 있는 이재한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둘이 잘 어울려요", "부럽다", "행복해 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최송현과 이재한은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에 출연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