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몽골출신' 벌드수흐, 대학농구 괴물신인 "2018년 귀화 성공"
'몽골출신' 벌드수흐, 대학농구 괴물신인 "2018년 귀화 성공"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9.15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기자] 몽골 출신 대학 농구선수 벌드수흐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벌드수흐는 현재 한양대학교에서 농구선수로 활약 중이다. 그의 주특기는 3점 슛으로 올해 대학리그 상반기 평균 득점 20.2점을 기록, 대학농구 득점 순위 2위를 차지한 괴물신인이다.

 

사진출처=KBS '이웃집 찰스'
사진출처=KBS '이웃집 찰스'

 

2009년 한국에서 일하는 엄마를 따라 창원에 오게 된 벌드수흐는 낯선 환경에서 유일하게 적응할 수 있게 도와준 건 농구였다.

어린 시절부터 뛰어난 실력을 보였지만 몽골 국적 때문에 공식 경기에는 출전하지 못하는 날이 많았다고 한다. 이에 지난 2018년 귀화에 성공했다.

한편 방송인 박재민은 벌드수흐의 3점슛 실력을 보고 '탈대학급'이라는 평가를 내놓기도 했다.